> 커뮤니티 > 언론보도

언론보도

제목 '2019 인차이나포럼' 16~17일 성황리 종료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12-12 조회수 136

http://www.enews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1342738




'2019 인차이나포럼' 16~17일 성황리 종료



신윤철 기자   | 승인 2019.10.17 14:00


박남춘 인천시장(사진 앞줄 왼쪽부터 다섯 번째)이 16일 송도컨벤시아에서 '디지털 통상시대,
한중 협력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주제로 열린 '2019 인차이나포럼'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신윤철 기자] 인천시가 16, 17일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개최한 ‘2019 인차이나포럼’이 한·중 학회, 기업인, 왕홍 등 420여명의 중국 전문가가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디지털 통상시대, 한중 협력의 새로운 패러다임’이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포럼은 「비즈니스 포럼」과 「비즈니스 교류전」 두 개의 큰 틀에서 진행되어 전자상거래 분야로 중국시장을 공략하려는 인천 기업체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방법을 다각적으로 모색하고, 중국의 싱크탱크와 다양한 계층의 인사들이 인천을 방문해 대중국 교류의 문을 여는 역할을 했다.

「비즈니스포럼」의 1세션은 인천테크노파크(ITP) 주관 ‘한중 전자상거래 현황 및 주요 과제’라는 주제로 국가 간 전자상거래 ‘콰징(跨境, cross-border)’을 집중적으로 다뤘다.

2세션은 인하대학교 정석물류통상연구원에서 주관하였으며, ‘한중 디지털 통상규범 쟁점 분석’이라는 주제로 한중 전자 상거래 규범 이슈를 분석하고, 디지털 경제시대를 맞아 한중 전자상거래에 있어 발생할 수 있는 애로사항에 대한 해결 방안을 모색하였다.

3세션에서는 신선식품 콜드체인 물류협력뿐만 아니라 인천과 한중 FTA 지방경제협력 시범도시인 웨이하이에서 상무 부국장과 대학교수가 발표자로 참여하여 인천-중국 간 경제교류를 논의했다. 이와 함께 공공부문이라는 주제에 걸맞게 인천의 지리적 여건과 인프라를 활용하기 위한 한중 간 보이지 않는 다리 구축, 물류 항구로부터 무역항구로의 전환 등 항만 부문에서의 협력 방안도 논의하였다.

4세션에서는 한중 지역 거점 간 전자상거래 연계방향, 중국의 국가전략 및 한중 협력 방안에 대해 토론하여 향후 한중 간 신산업 협력 발전 가능성을 모색하였다.

아울러, 실질적인 교류 비즈니스의 장인 「비즈니스 교류전」도 16일에 열렸다. 참석자들이 한 자리에 모여 다양한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실질적인 계약 상담이 이뤄져, 중국 진출의 거점으로서 인천의 위상이 빛났다.

이 자리에서는 ITP(인천테크노파크), 인천상공회의소,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3개 기관이 주관하여 《컨벤션》, 《왕홍 판매전》, 《1:1 수출상담회》, 《차이나챌린저스데이》 4개의 세부 프로그램을 진행하였다.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윤철 기자 syc5568@daum.net

출처 : 이뉴스투데이(http://www.enews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