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ain content

[브레이크뉴스] 인천시, 인차이나포럼 연계 청년 프로그램 개최 (2022.07.15)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3-12-28 00:28
조회
12

인천시, 인차이나포럼 연계 청년 프로그램 개최


제6차 인차이나포럼, ‘한중청년대화’세션서 한중관계 진단과 해법 모색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시장 유정복)가 오는 9월 27일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리는 제6차 인차이나포럼 국제콘퍼런스와 연계해 4개의 청년 프로그램을 7월 중에 개최한다.

청년 프로그램은 청년 아이디어 논문 공모전(6.20.~8.7.), 한중 청년 지역 탐방(7.28.~29.), 공공외교 교육(7.13. / 7.21.), 온라인 홍보서포터즈 등이다.

인천시가 2016년 인천 각계의 중국 교류 역량과 경험을 한데 모아내고자 창립한 인차이나포럼은 그동안 한중 교류·비즈니스 플랫폼으로서 역할을 해왔고 매년 가을 국제콘퍼런스를 개최해 왔다.

지난해부터는 인천 시정연구기관인 인천연구원에서 사무국을 맡아 운영하고 있다.

1992년 한중수교 이후 양국 간 맺어진 다각적 교류·협력의 성과에도 불구하고 양국 간 사회문화 갈등은 빈발하고 있으며, 중국에 대한 한국인, 특히 MZ세대의 반중감정이 유례없이 나타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이러한 양국간의 현안을 진단하고 해법을 집중적으로 모색하기 위해 이번 제6차 인차이나포럼 국제콘퍼런스는 <한중청년대화>를 메인 세션으로 양국 청년들의 소통의 장을 마련했다.

우선, 청년 아이디어 논문공모전에서는 미래지향적 한·중 관계를 위한 청년들의 제언을 모아낸다.

심사를 거쳐 우수논문으로 뽑힌 정책 아이디어는 포상과 함께 국제콘퍼런스 메인 세션에서 직접 발표할 기회가 주어진다.

또한, 양국 청년들은 한·중 청년 지역탐방 프로그램에 함께 참여해 양국 간 이해의 폭을 넓히게 된다.

재한 중국인 유학생과 한국 대학생 지원자 중 엄격한 심사를 거쳐 선발된 30명은 이달 28일부터 29일까지 1박 2일간 인천의 개항장, 차이나타운, 경제자유구역 그리고 섬 등을 둘러보며 지역의 가치를 서로 나누는 기회를 얻게 된다.

인천의 명소 체험에 참가한 한·중 청년들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국내·외 청년들과 함께 탐방 정보를 나누게 되며, 스케치 영상은 인차이나포럼 홈페이지 및 국제콘퍼런스에 현장 상영돼 시민들과 공유하게 된다.

한편, 이번 탐방프로그램에 참여하는 한국 대학생들은 성균관대 성균중국연구소와 한국국제교류재단(KF)이 여는 공공외교 서포터즈 교육을 이수해 청년 공공외교관으로서의 자질을 갖추도록 할 예정이다.

그 외에도 양국 청년 20명으로 구성된 제2기 온라인 홍보 서포터즈들은 이번 행사와 관련된 다양한 소식과 성과를 대내외에 널리 알리는 역할도 하게 된다.

나기운 시 국제협력담당관은 “인차이나포럼 국제콘퍼런스와 연계해 열리는 이번 한중 청년 프로그램이 수교 30년을 맞은 한중관계가 청년들의 마음을 담아 미래로 나아가는 데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한중 청년 프로그램 및 인차이나포럼 국제콘퍼런스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인차이나포럼 홈페이지를 참고할 수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cheon City Hosts Youth Program Linked to In China Forum
Diagnosis of Korea-China relations and seeking solutions at the 6th In China Forum, ‘Korea-China Youth Reconciliation’ session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Incheon City (Mayor Jeong-bok Yoo) will hold four youth programs in July in conjunction with the 6th China Forum International Conference to be held at Songdo Convensia on September 27th.

Youth programs include youth idea thesis contest (June 20-August), field trips to Korea and China youth regions (July 28-29.), public diplomacy education (July 13. / 7.21.), and online PR supporters.

In China Forum, founded by Incheon City in 2016 to bring together the Chinese exchange capabilities and experiences of all areas of Incheon, has served as a platform for Korea-China exchange and business, and has held an international conference every fall.

Since last year, Incheon Research Institute, a research institute for municipal government in Incheon, has been operating as the secretariat.

Despite the achievements of multilateral exchanges and cooperation between the two countries since the establishment of diplomatic ties between the two countries in 1992, social and cultural conflicts between the two countries are frequent, and the reality is that Koreans, especially the MZ generation, have an unprecedented anti-China sentiment towards China.

In order to diagnose these issues between the two countries and intensively seek solutions, the 6th International Conference of the In-China Forum has prepared a forum for communication between the young people of both countries with the main session of .

First, the youth idea thesis contest collects suggestions from young people for future-oriented Korea-China relations.

Policy ideas selected as excellent papers after screening are given a prize and an opportunity to present themselves in the main session of the international conference.

In addition, young people from both countries will participate in the Korea-China youth regional tour program to broaden understanding between the two countries.

30 Chinese and Korean students in Korea, selected through rigorous screening, will have an opportunity to share the values ​​of the region by visiting Incheon’s open ports, Chinatown, free economic zone, and islands for one night and two days from the 28th to the 29th of this month. will get

Korean and Chinese youth who participated in the Incheon attraction experience will share information about their visit with domestic and foreign youth through social networking service (SNS), and the sketch video will be screened on-site on the In China Forum website and international conferences to share with citizens. do.

Meanwhile, Korean university students participating in this tour program will be equipped with the qualifications as young public diplomats by completing public diplomacy supporters education provided by the Sungkyunkwan University Sungkyunkwan University and the Korea Foundation for International Foundation (KF).

In addition, the 2nd online PR supporters, composed of 20 young people from both countries, will also play a role in promoting various news and achievements related to this event at home and abroad.

“I hope that this Korea-China youth program, held in conjunction with the International Conference of the In-China Forum, will contribute to the development of Korea-China relations, which celebrates 30 years of establishment of diplomatic relations, into the future with the hearts of young people,” said Gi-woon Na, an international cooperation officer in the city.

For more information about the Korea-China Youth Program and the In China Forum International Conference, please refer to the In China Forum website.

인차이나포럼 | 인천연구원 (우)22711 인천광역시 서구 심곡로 98
TEL : 032-260-2772 ㅣ Fax : 0507-891-9843 | E-mail :  inchina2023@gmail.com
Copyright (c) 2016 INCHINA FORUM All rights reserved.
https://www.youtube.com/channel/UCHiZLywi7T05-iwT5710ODQ
https://www.instagram.com/inchinaoffice/
https://weibo.com/inchinaforum
https://hanzhong.ii.re.kr/main.do?s=hanzhong